제171호 안성시 물류창고 토지 브릿지자금 대출

모집기간 2019-12-09 ~ 12-13

현재 모집금액 : 2억8,000만원

  • 모집 진행률
  • 100%
  • 모집금액 2억8,000만 원
  • 예상 수익률 16.00%
  • 투자기간 6개월
  • 현재 모집금액 2억8,000만원
  • 모집 금액 2억8,000만원
  • 예상 수익률 16.00%(6개월)
  • 모집기간 2019-12-09 ~ 2019-12-13
  • 상환방식 만기 일시상환
  • 모집 진행률 100%
  • 중도일시상환

만원을 투자할 경우 예상되는
전체 이자(세전)는 원 입니다.

투자상품 개요

 

본 상품은 경기도 안성시 미양면 강덕리 35-11번지 물류창고 브릿지 자금 대출로 현 후순위근저당 4.5억원(개인채권 후순위근저당)을 대환하는 목적으로 총 5.8억원의 자금 중 바른펀드 3억원, 포켓펀딩 2.8억원의 컨소시엄으로 진행되며, 본 상품에서 바른펀드는 3억원의 자금이 투입됩니다.

(본 건은 상황에 따라서, 바른펀드 펀딩금액이 최대 3.8억원까지 증액할 수 있음을 안내드립니다.)

 

투자상품 분석

본 사업지는 주변에 농협안성 농식품 물류센터, 안성사료, 농업신문, 오성정밀화학 등의 공장 및 물류센터 등이 소재하며, 사업지에서 반경2.4km(5분내 거리)이내에 남안성 IC가 소재하고 있으며, 안성IC까지 10km(20분내 거리)이내 위치하고 있어 수도권과 평택항까지의 접근이 매우 용이 합니다.

 

 

√ 조기상환 가능성 (본 사업 기존 PF 진행시 3개월 조기상환 가능 )

 

본 현장은 개발행위허가를 득하였으며, 현재 메리츠증권에서 본 건 PF 주관을 진행하고 있고, PF대출 시기는 2020 2월 경으로 예상하며, 따라서 메리츠증권에서 주관하는 PF를 통한 본 건 상환은 3개월 조기 상환이 가능 할 것으로 보입니다.

 

 

√ 낮은 LTV (LTV 60.8%)

 

PF를 통한 상환 이외에도 가람감정평가법인에서 평가한 감정가 대비 ( 23억원) LTV 60.8%으로 토지 담보대출을 통한 상환도 충분 할 것으로 보입니다.


 

 사전 임대계약 확약을 통한 사업 안정성 우수(준공후 마스터리스 확약 체결)

 

계약기간 5년의 마스터리스 계약을 사전 확약하여 PF대출의 준공후 리스크를 절연, 보다 안정적인 사업구조 확보하였습니다.


 

√ 기존 PF 불발 시 바른펀드-포켓펀딩 컨소시엄 PF 주선권한 확보

 

토지담보대출을 통한 상환 이외에도 기존 PF 불발 가능성에 대비하여, 대출거래약정 특약사항으로 메리츠증권에서 주관하는 PF 불발 발생 시 바른펀드-포켓펀딩 컨소시엄은 PF주선 권한을 확보하여 본 사업의 PF 주선을 진행하여 상환할 계획입니다.

 

 

√ 근저당권 공동 2순위 설정

 

본 건은 바른펀드-포켓펀딩 컨소시엄이 근저당권 공동 2순위 8.7억원(총 대출금의 150%)의 채권최고액을 설정하여 담보보호 합니다.

 

투자상품 정보

 

□ 사업명: 안성시 미양면 강덕리 물류창고 사업

 

□ 차주: OO

□ 대출자금용도: 기존 후순위 근저당 4.5억원  대환 및 금융비용

 

□ 소재지: 경기도 안성시 미양면 강덕리 35-11(11,737)

 

□ 지역 지구: 자연녹지지역, 계획관리지역

 

□ 주용도: 창고시설

 

□ 건축 규모: 지하 1 ~ 지상2/ 1개동

 

□ 용적률, 건폐율: 33.03%, 23.42%

□ 연면적: 8,492.23

 

 

 

 

  • 이미지
  • 이미지

담보 및 투자자 보호

 □ 감정가 및 LTV

 

 

본건 토지의 감정가는 가람감정평가 기준 23억원, 삼창감정평가 기준 24.5억원으로 당사는 가람감정평가 기준으로 LTV를 산정하였으며, 두 평가 금액 모두 LTV 60% 이내에 해당되기에 1,2금융 기관을 통한 대환대출도 충분히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.

□ 담보설정

 

본 건 공동 2순위 근저당권 대출금의 150% 설정 (총 대출금 5.8억원/ 채권최고액 : 8.7억원)

 

-> 선순위 : 용인시산림조합1순위 근저당권설정 (채권최고액 10.66억원 / 대출금 8.2억원)

 

-> 공동 2순위 : 바른-포켓 공동 2순위 근저당권설정 대출원금 150%설정(채권최고액 8.7억원 / 대출금 5.8억원)

 

 

 

□ 감정가 및 LTV

 

담보 감정가 : 23억원

 

담보 여유금액 : 9억원 (LTV 60.8%)

 

 

□ 토지시세감정가(제일감정컨설팅 보고서 참고)

 

-토지시세감정 추정가액 :  3,048,000,000

-시세감정 대비 LTV :  45%

 

□ 물류창고 개발후 가치추정액(제일감정 컨설팅 보고서)

 

하한금액 161억원 ~ 상한금액 185억원

 

□ 추가 안전장치

-담보제공자의 연대보증

 

원리금 상환 계획

 

ALT 1. 본 건 PF 대출을 통한 상환

 

메리츠증권에서 주관하는 PF대출금은 110억원이며, PF를 통하여 대출금을 상환합니다.

 

 

ALT 2. 토지담보대출을 통한 상환

 

선순위 포함 개발행위허가를 득한 토지 감정가 기준 LTV 60.8%이며 토지담보대출을 통한 상환도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.

-본건의 토지는 개발행위(인허가)를 득한 토지로서 현재 지반평탄화 작업을 맞친 형태로 대환대출시 용이함.

 

 

ALT 3. 바른-포켓컨소시엄 본 PF 주선을 통한 상환

 

메리츠증권에서 주관하는 PF 대출이 불발 될 경우, 바른-포켓 컨소시엄이 본 건 PF를 주선하여 PF 대출을 통한 상환도 계획하고 있습니다.

 

바른펀드 평가등급

항목 설명 평가지수
담보인정비율(LTV) 감정가 약 23억원 대비 60.8%
안정성 낮은 LTV, PF 대출을 통한 상환
대출자 신용등급 NICE 신용평가에 따른 대출자 신용등급 우수성
환급성 토지담보대출 가능성
소득 연 평균 소득 대비 부채상환 능력
위치 농협안성농심품, 오성정밀화확등의 공장 및 물류센터등 밀집지역
상품 등급

위치 정보

투자시 유의사항

□ 바른펀드는 투자의 원금과 수익을 보장하지 않습니다. 아무리 안전한 상품이더라도, 현행법상 원금을 보장하는 행위는 불법입니다.

□ 본 투자 상품에 대한 투자는 회사의 권유 없이 투자자의 합리적인 판단에 의해 이루어집니다.

□ 대출 실행일이 유동적임에 따라 회차별 이자 지급일 및 이자 지급액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.

□ 원금 및 이자 지급일이 비영업일인 경우 익영업일에 지급하며, 익영업일까지의 경과이자는 지급하지 않습니다.

□ 세법에 의하여 이자지급시 이자소득에 대한 이자소득세(25%)와 주민세(2.5%)를 원천징수 하고 이자를 지급합니다.

□ 본 투자 상품은 연체와 채권추심이 발생하는 경우 약관에 따라 이자를 지급합니다.

□ 본 투자 상품은 수수료 없이 중도상환될 수 있습니다.

예상 이자수익 계산

회차 이자지급일 이자율 적용일 이자 지급액(세전)

예시는 현재일자를 기준으로 계산됩니다.

만원
모집금액 2억8,000만원
모집현황 2억8,000만원
최소투자금액 0원
투자수익률(세전) 16.00%
투자기간 6개월
상기 이자 지급액은 세전 이자 지급액 입니다. 투자시 발생한 수익은 과세대상이며, 현행 세법에 의하면 본 투자건으로 부터 발생하는 수익은 비영업대금 이자소득으로 간주되어 25%의 세율이 적용됩니다.(소득세법 제 16조 제 1항 제11) 또한, 지방소득세가 2.5% 추가되어 총 27.5%를 세금으로 원천징수 합니다. 다만 본 투자수익에 대한 세금은 바른펀드에서 납세금을 납부하며, 세후의 순 수익에 대하여 고객님의 계좌로 입금해 드립니다. 원활한 원리금 지급 프로세스를 위하여 대출자로 부터 원리금을 상환 받은 후 5 영업일 이내에 본 투자건에 참여한 투자자에게 지급할 예정입니다.

투자계산기

투자금액

수익률

상환방식

만기

월입금받을금액(세전)0

총 예상 수익(세전)0

투자순서

상품보기

(주)바른펀드대부 P2P연계대부업 : 2018-금감원-1482

Why 대부업?
바른펀드는 P2P업체인데,
왜 대부업으로 표기되어있나요?

Why 대부업? 바른펀드가 대부업인가요? 바른펀드는 대부업으로 등록되어 있지만,기존 대부업의 형태와는 다른 P2P금융 핀테크 회사입니다. 미국/영국에서는 이미 활성화된 P2P대출에 대한 법이 국내에는 아직 존재하지 않습니다. 이에 제도권 보안이 되기 전까지는 현행 법 제도에 맞게 P2P대출을 실행하기 위해 대부업체(여신회사)를 자회사로 두고 있습니다.

닫기